이준혁과 이주영이 올블랙 의상으로 커플룩을 완성시켰다.

영화 '야구소녀' 언론시사회가 8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렸다.

이준혁과 이주영은 블랙룩으로 시크미를 발산하며 동시에 훈훈한 미소로 달달한 분위기를 조성했다.

한편, '야구소녀'는 고교 야구팀의 유일한 여자이자 시속 130km 강속구로 '천재 야구소녀'라는 별명을 지닌 주수인(이주영 분)이 졸업을 앞두고 프로를 향한 도전과 현실의 벽을 넘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모습을 담은 여성 성장 드라마다. 오는 18일 개봉한다.

<영상=김미류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