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해진이 부장님 포스를 뽐냈다. 비현실적인 꽃주얼로 이목을 끌었다.

MBC 수목 드라마 ‘꼰대인턴’ 기자간담회가 28일 오후 서울 성동구 성수동 바이산 카페에서 진행됐다.

박해진은 훈훈한 비주얼을 자랑했다. 우월한 비율 또한 인상적이었다.

한편 ‘꼰대인턴’은 최악의 꼰대 부장을 부하직원으로 맞게 된 남자의 통쾌한 갑을체인지 복수극이자 시니어 인턴의 잔혹 일터 사수기를 그린 코믹 오프스물이다.


<영상=김미류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