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민경빈기자] MBC 수목미니시리즈 '더 게임:0시를 향하여' 제작발표회가 22일 오후 서울시 마포구 상암동 MBC 골든 마우스홀에서 열렸다.

이연희와 옥택연은 이날 선남선녀의 캐미로 취재진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한편, '더 게임: 0시를 향하여'는 죽음 직전의 순간을 보는 예언가와 강력반 형사가 20년 전 '0시의 살인마'와 얽힌 비밀을 파헤쳐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질투는 그만"

모델급 피지컬

"당기면 훈훈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