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송수민기자] 프로듀싱 팀 '에이밍'이 신곡을 발표했다. 지난 2일 싱글 '이 노랠 부르면 네가 돌아와 줄까'를 공개했다.

'이 노랠 부르면 네가 돌아와 줄까'는 발라드곡이다. 한 남자의 애절한 러브스토리를 슬픈 감성의 가사로 담아냈다. 

보컬은 가수 드로가 맡았다. 관계자는 "폭발적인 가창력과 애절한 감성이 돋보인다.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에이밍은 작곡가 김창락, 김수빈, 조세희가 결성한 대중음악 프로듀싱 팀이다. 엠씨더맥스 '넘쳐흘러', '사계'와 엔플라잉 '옥탑방' 등 수많은 히트곡을 만들었다.

김수빈 프로듀서는 "팀원 모두가 아이디어를 내며 대중의 취향과 시선에 일치하도록 노력하고 있다"고 밝혔다.

김창락 프로듀서는 "이번 기회에 '에이밍'이 더 알려져서 실력 있는 작곡가들과의 만남을 더욱 기대하고 있다"고 알렸다.

<사진제공=에이밍>