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송효진기자] 영화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 제작보고회가 13일 오전 서울 성동구 성수동 메가박스에서 열렸다.

정우성은 그레이톤 수트로 남다른 옷맵시를 뽐냈다.

한편,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은 인생 마지막 기회인 돈 가방을 차지하기 위해 최악의 한탕을 계획하는 평범한 인간들의 범죄극을 담은 작품으로 내달 12일 개봉 예정이다.

옷깃이라도 잡고 싶은 비주얼

절대적 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