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송수민기자] '우주소녀' 엑시가 활동을 잠정 중단한다. 건강 문제로 휴식을 결정했다.

'스타쉽엔터테인먼트'는 28일 "엑시가 전일 발열 증상이 있어 병원을 방문하였다"며 "A형 독감으로 진단받았다"고 밝혔다.

엑시는 향후 활동을 보류한다. 충분한 안정이 필요하다는 소견을 받았다. 소속사는 엑시의 건강을 최우선으로 봤다. 

소속사 측은 "엑시는 일시적으로 스케줄에 참여하지 않고, 회복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갑자기 좋지 못한 소식을 알려 드리게 된 점 양해 부탁드린다"며 "팬 여러분에게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하다"고 덧붙였다.

<사진출처=디스패치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