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훈이 자체발광 비주얼로 여심을 저격했다.

JTBC 새 월화드라마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 제작발표회가 16일 오후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콘래드호텔 파크 볼룸에서 열렸다.

박지훈은 애교넘치는 포즈로 시선을 끌었다.

한편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은 여인보다 고운 꽃사내 매파(중매쟁이) 3인방, 사내 같은 억척 처자 개똥이, 그리고 첫사랑을 사수하기 위한 왕이 벌이는 조선 대사기 혼담 프로젝트로 16일 오후 첫 방송된다.

<영상=김슬기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