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빨간사춘기'가 새로운 컨셉으로 돌아와 무한 매력을 뽐냈다.

새 미니앨범 ‘투 파이브(Two Five)’ 쇼케이스가 10일 오후 서울 강남구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열렸다.

‘볼빨간사춘기’ 안지영은 민트색 헤어로 파격 변신했다. 상큼한 비주얼이 돋보였다.

한편 타이틀곡 ‘워커홀릭’은 세상에 부딪치는 정도가 남들보다 잦은, 지친 워커홀릭들에게 보내는 메시지를 담은 노래다.

<영상=김미류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