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델 문가비가 '교통마비' 워킹을 선보였습니다.

문가비는 지난 15일 MBC every1 '비디오스타'에 그레이스 리, 알베트로, 다니엘, 기욤과 함께 게스트로 출연했는데요. 이날 문가비는 솔직하고 털털한 입담을 자랑했습니다.

MC 김숙은 "정말 외국에서 길만 지나가면 교통마비가 오느냐"라고 물었습니다. 이에 문가비는 "항상 일어나는 일이다. 여행 프로그램이 들어오면 확인시켜주고 싶다"고 답했습니다.

이어 일명 '교통마비' 워킹을 선보였는데요. 문가비는 당당하게 스튜디오를 걸으며 매력을 어필했습니다. 격하게 골반을 흔들기도 해 출연자들의 웃음을 자아냈습니다.

이를 본 다른 게스트들은 "캐나다에서는 정말 교통마비가 올 것 같다"(기욤), "독일에서는 규칙을 먼저 지켜야 한다"(다니엘)라고 말했습니다.

이날 방송을 접한 네티즌들은 "정말 매력 있다", "솔직하고 자신감이 넘쳐 보인다" 등의 뜨거운 반응을 보였습니다.

<출처=MBC every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