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드타운’ 출신 호가 코 성형 수술 후기를 솔직하게 전했습니다. 지난 17일 공개된 유튜브 영상에서 관련해 전했는데요.

그는 “코 수술은 진짜 하고 싶었다. 코가 콤플렉스였다”며 “튀어 나온, 입체적인 부분이기 때문에 정말 중요하더라”라고 했죠.

호는 “여러 병원에서 상담을 많이 받았다. 검색을 엄청 많이 하고, 후기도 많이 봤다. 정말 신중하게 해야 한다”고 덧붙였습니다.

그는 성형 부작용이 있을 수 있다고 밝혔는데요. 염증이 생기거나 성형 티가 심하게 나는 경우, 실리콘 돌출 등 경우를 언급했죠.

호는 “코 안 비중격이라는 연골이 있다. 저는 비중격을 채취해서 코 끝을 올리고, 콧대는 실리콘을 조금 넣었다”고 했습니다.

이어 “수술하기 전 (수술실 조명 때문에) 눈을 가린다. 수면 마취한다고 팔에 바늘을 꽂아놓고 있는다”며 과정을 설명했는데요.

그는 크게 긴장했다고 합니다. “의사, 간호사 선생님들이 지나다니면서 일상 얘기하는데 저는 발작 일으키는것처럼 떨었다”고 했죠.

하지만 곧 잠들었다는데요. 호는 “정신차려보니 내가 부축받으면서 화장실 가고있더라”라고 털어놨습니다.

수면 마취 후기로 웃음을 자아냈는데요. “꿈 속에서 욕을 한 것 같았다. 그래서 간호사 분께 혹시 욕을 했나 물어봤다”고 했습니다.

이어 “간호사 분이 ‘글쎄요. 다들 그러세요’라고 하시더라. 그러면 욕을 한 게 맞지 않냐. 부끄러운 상태로 회복실에 있었다”고 했죠.

천진난만한 성격이 드러났는데요. 그는 “그런데 그 와중에 신기해서 셀카를 찍었다. 한 30분 후 정신차리고 퇴원했다”고 했습니다.

호는 성형 회복 꿀팁도 전했는데요. “립밤을 계속 발라야한다. 입으로 숨쉬니까 계속 튼다. 부은 상태로 거울 보면 자괴감든다”고 했는데요.

마지막으로 “일주일 뒤 부목을 뗀다. 생각보다 금방 회복되더라. 하지만 부기는 완벽히 빠지려면 6개월 정도 걸린다”고 덧붙였습니다.

전직 아이돌이 전하는 수술 후기, 영상으로 보실까요?

<영상출처=호튜브 유튜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