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기자 구혜선이 달달한 신혼 일상을 공개했습니다. 16일 남편 안재현 인스타그램에서인데요.

구혜선은 "며칠 전 아동미술지도자 자격증을 땄다"며 "그래서 집에 사는 어린이(안재현)와 함께 작업을 하게 됐다. 왼쪽은 구혜선, 오른쪽은 안재현 작품이다"고 전했습니다.

서로에 대한 애정이 돋보였습니다. 구혜선은 "아주 귀여운 예술가"라며 안재현의 뒷모습을 찍었고요. 안재현은 아내와 함께 하는 그림 그리기에 집중했습니다.

구혜선에 따르면, 본인은 노란색으로 '봄의 모서리'를. 안재현은 흰 바탕에 푸른 계열의 무늬로 뛰어노는 아이의 천진난만함을 표현했습니다.

한편 구혜선은 지난 4월, 알레르기성 질환인 아나필락시스 쇼크로 입원했습니다. 결국 MBC '당신은 너무합니다'에서 중도 하차, 휴식기 중입니다.

<사진출처=디스패치DB, 안재현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