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꼭봐-TV] '악동뮤지션' 이찬혁이 저작권료에 대한 자부심을 드러냈습니다. 지난 15일 방송된 MBC-TV '라디오스타'를 통해 억단위를 번다고 밝혔는데요.

MC진은 이찬혁에게 "데뷔 3년차다. 저작권 협회에 등록된 곡만 39곡이다"라며 입을 뗐습니다. 이어 저작권료가 상당하냐고 물었는데요.

이찬혁은 "상당하다"며 수줍게 답했습니다. 김구라는 "1년에 억 단위는 되냐"고 물었습니다. 이에 양희은은 "적당히 하자"며 분위기를 전환시켰죠.

이찬혁의 수입 고백, 영상으로 만나보시죠.

<영상출처=M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