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진이 걱정하는 팬들에게 안부 인사를 전했습니다. 29일 오후, 공식 트위터에 사진을 올렸는데요. 미소 셀카였습니다.

의미가 특별했습니다. 부상 소식에 놀란 팬들을 위로했는데요.

진은 이날 MBC-TV‘2016 아이돌스타 육상 리듬체조 풋살 양궁 선수권대회’ (아히 아육대) 녹화 중 부상을 입었습니다.

진은 '내말을들어아미(팬클럽)'라는 해시태그를 쓴 후, "나는 괜찮아요"라고 밝혔습니다.

팬들과 함께 하지 못한, 아쉬움도 드러냈습니다. "아미밤이랑 다 준비했는데 흑흑. 다른 애들이 잘 놀아줬겠죠?"라고 말했습니다.

소속사 측에 따르면, 진은 풋살 경기 중 다른 출연진의 팔꿈치에 코를 부딪혔습니다.

코피를 흘려, 응급 처치를 받았는데요. 검사 결과, 상태가 양호하다고 하네요.

한편 진 외에 '빅스' 레오도 풋살 경기 중 부상을 당했습니다. 레오는 오는 30일로 예정된 SBS-MTV '더쇼' 출연을 취소했습니다.

 

<사진출처=방탄소년단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