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꼭봐-TV] '블락비' 지코와 박경이 아찔한 남남 키스를 선보였습니다.

블락비는 26일 방송된 tvN 'SNL코리아7'의 호스트로 출연, '팬픽' 코너를 소화했습니다. 이세영과 함께 '내 남친은 블락비'라는 타이틀로 콩트를 펼쳤는데요.

먼저 이세영과 피오의 팬픽같은 사랑이 시작됐습니다. 이세영은 방송국 카페에서 아르바이트를 하다 피오를 우연히 만났습니다.

피오는 이세영에게 한 눈에 반했고 "너 오늘부터 내 마누라 하라"고 말했습니다. 둘은 사귀게 됐고, 피오는 멤버들에게 이세영을 소개해 줬습니다.

여기서 삼각관계 시작입니다. 알고보니 지코의 첫사랑이 이세영이었던 거죠. 질투심에 불탄 피오는 지코에게 주먹질까지 했습니다.

지코는 속상해 하며 눈물을 흘렸습니다. 그런 지코를 바라보던 박경은 울면서 지코에게 다가갔습니다. 이어 뜨거운 키스를 하며 막장 결말을 맞았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