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김소정기자] 배우 박해진이 훈훈한 구정 인사를 전했다.

박해진은 3일 '더블유엠컴퍼니'를 통해 설 기념 메시지를 보냈다. "가족들과 행복한 설 보내시라"며 "올 한 해도 바라는 모든 것을 이루시길 기원하겠다"고 말했다.

한복 자태도 공개했다. 박해진은 조각 같은 비주얼로 전통 의상을 소화했다. 특히 다채로운 색상의 저고리가 잘 어울렸다.

포즈도 귀요미였다. 박해진은 두 손을 곱게 모은 채 무릎을 꿇어 앉았다. 이어 아랫배에 손을 얹고, 시청자들에게 세배를 올렸다.

한편 박해진은 tvN '치즈 인더 트랩'의 유정 역을 맡아 열연 중이다.

<사진제공=더블유엠컴퍼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