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김수찬이 톡톡 터지는 매력을 자랑했다.

첫번째 미니앨범 '수찬노래방' 쇼케이스가 3일 오후 서울시 강남구 압구정동 일지아트홀에서 열렸다.

김수찬은 이날 재치 넘치는 표정과 포즈로 취재진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남다른 매력으로 현장의 분위기를 즐겁게 만들었다.

한편, 타이틀 곡 '엉덩이'는 지난 2003년 바나나걸 프로젝트의 데뷔 곡이자 국내 최고 작곡가 방시혁이 쓴 '엉덩이'를 리메이크한 곡이다.

<영상=김미류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