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연희와 옥택연이 7년 만에 드라마로 다시 호흡을 맞췄다.

MBC 수목미니시리즈 '더 게임:0시를 향하여' 제작발표회가 22일 오후 서울시 마포구 상암동 MBC 골든 마우스홀에서 열렸다.

이연희와 옥택연은 빛나는 외모로 선남선녀 커플을 인증했다. 팔짱 끼고 포토타임을 가져 훈훈한 케미를 발산했다.

한편, '더 게임: 0시를 향하여'는 죽음 직전의 순간을 보는 예언가와 강력반 형사가 20년 전 '0시의 살인마'와 얽힌 비밀을 파헤쳐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영상=김미류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