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송수민기자] 연기자 고경표(30)가 만기 전역했다. 20개월간의 군생활을 성실하게 마무리했다.

고경표는 15일 강원도 삼척시 23사단 철벽부대에서 전역 신고를 했다. 이날 삼척의 한 해변에서 팬들을 만나 전역식을 가졌다.

고경표는 "나이 많은 나를 품어준 전우들에게 고맙다"며 "전우들 덕분에 좋은 추억 많이 가져갈 수 있었다"고 벅찬 소감을 밝혔다.

팬들에게도 감사함을 전했다. "오랜만에 인사드린다"며 "응원과 격려로 힘이 돼준 팬들에게 감사드린다"고 인사했다.

차기작에 대해서는 "아직 정하지 못했다"며 "빠른 시일 내로 좋은 작품으로 찾아뵙겠다"고 알렸다.

고경표는 모범적인 군 생활을 보여줬다. 그는 신병교육대 수료식에서 사단장 표창을 받으며 성실한 군 복무를 증명했다.

고경표는 2018년 5월 육군 현역으로 입대했다. 5주간의 기초군사훈련을 마치고 철벽부대로 배치를 받았다.

<사진출처=씨엘엔컴퍼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