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옥빈이 ‘아스달 연대기’ 촬영 중 부상당한 가운데 소속사가 입장을 밝혔다.

18일 김옥빈의 소속사 화이브라더스코리아 관계자는 TV리포트에 “김옥빈이 tvN 토일드라마 ‘아스달 연대기’(김영현 박상연 극본, 김원석 연출) 촬영 도중 코뼈가 골절되는 부상을 입었다”고 밝혔다.

‘아스달 연대기’는 상고시대의 문명과 국가의 이야기를 다룬 고대 인류사 판타지 드라마로 가상의 땅 ‘아스’에서 펼쳐지는 이상적 국가의 탄생과 그곳에서 살아가는 사람들의 투쟁과 화합, 그리고 사랑에 대한 신화적 영웅담을 담는다. 김옥빈은 극중 태알하 역으로 캐스팅, 촬영 중이다.

최근 김옥빈은 ‘아스달 연대기’ 액션신을 촬영 하던 중 코뼈가 골절되는 부상을 당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와 관련해 소속사 관계자는 “김옥빈이 병원에서 치료를 마쳤으며 회복 되는 대로 촬영장에 복귀할 예정”이라고 알렸다.

한편 ‘아스달 연대기’는 ‘자백’ 후속으로 오는 6월 첫 방송된다. 

TV리포트=박귀임 기자 luckyim@tvreport.co.kr / 사진=TV리포트 DB

<기사제공=티비리포트. 해당글은 제휴매체의 기사입니다. 본지 편집 방향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