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나지연기자] 가수 임재범이 '나가수' 활동 이후 처음으로 신곡을 발표한다.

 

임재범은 오는 20일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신곡 '사랑'을 선공개한다. '사랑'은 SBS-TV 새 드라마 '시티헌터' OST 주제곡으로 24일에는 음반으로도 출시 될 예정이다.
 
신곡 '사랑'은 블루스가 가미된 발라드다. 임재범 특유의 거칠고, 슬픈 감성이 두드러지는 곡이다. 드라마의 결말을 암시하는 듯한 슬픈 가사와 임재범을 깊은 감정이 어우러졌다.
 
임재범은 4시간 여에 걸쳐 진행된 녹음 과정에서 "노래 가사가 너무 아프다. 슬프다"는 말을 되풀이하며 '사랑' 속에 담김 진한 감성에서 한동안 벗어나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사랑'은 임재범이 '나가수' 출연 후 처음 발표하는 신곡이다. 11년 전 발매했던 '너를 위해' 이후에는 처음으로 내놓는 발라듣 곡이기도 하다. 그만큼 의미가 깊은 노래다.
 
현재 임재범은 '나가수' 출연 후 대중의 관심이 폭발적인 상황이다. 따라서 이번 신곡 '사랑'이 OST로 삽입되는 드라마 '시티헌터' 초반 인기몰이에 든든한 지원군이 될 전망이다. 

 

한편 임재범은 현재 건강 악화 등의 문제로 '나가수' 출연 여부가 불투명한 상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