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축구 대표팀이 아이돌 못지않은 훤칠한 미모를 뽐냈습니다.

축구 선수 이용은 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김승규, 황의조, 이승우와 찍은 사진을 올렸습니다. 센스만점 사복 패션이었는데요.

남다른 비주얼이 돋보였습니다. 선수들은 편안한 캐주얼 차림이었는데요. 바지에 툭 걸친 티 하나로 패션을 완성했습니다. 

탄탄한 피지컬이 한몫했습니다. 선수들은 심플한 옷차림에도 불구, 건강한 몸매로 설레는 남친룩을 선보였습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선수팀 아이돌 같다”, “이승우 선수 살짝 까치발 든 거 귀엽다”, “대표팀 비주얼 대박이다”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선수들의 평소 사복 패션, 사진으로 감상해보시죠. 그라운드 위에서 무섭게 질주하는 모습이 아닌, 풋풋한 매력이 돋보인답니다.

 

<사진출처=이용, 손흥민, 기성용, 이승우, 황의조선수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