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이윤지가 야외 촬영 중 웃음이 터졌다.

 

이윤지는 MBC 수목드라마 '더킹 투하츠' 촬영 중 뜨거운 햇빛을 피하고자 부채를 들었다. 부채 속에 배우 문근영이 환히 웃고 있는 사진이 있었다. 이윤지는 이 사진을 보고 문근영이 바로 눈 앞에 있는 기분이 들어서 웃음이 터졌다고 전했다.

 

이윤지는 "우리 근영이가 햇빛 가려주려고 여기까지 왔다"고 말하며 주변 스태프들에게 문근영을 소개 시켜주기까지 했다.

 

이런 이윤지의 유머 감각에 현장 스태프들은 한바탕 웃음을 터트렸고 현장 분위기도 밝아졌다. 문근영의 도움 덕분에 이윤지는 야외촬영을 무사히 마칠 수 있었다는 후문이다.

 

한편 이윤지는 MBC 수목드라마 '더킹 투하츠'에서 이재신 역으로 열연을 펼치고 있다.

 

<사진제공=나무엑터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