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김민정기자] 영화 ‘신과 함께’ 제작보고회가 14일 오후 서울 광진구 자양동 건대입구 롯데시네마에서 열렸다.

이정재는 이날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과 부드러운 이미지를 동시에 보여줬다.

한편 ‘신과 함께’는 저승에서 온 망자가 그를 안내하는 저승 삼차사와 함께 49일동안 7개의 지옥에서 재판을 받으며 벌어지는 이야기의 영화다. 다음달 20일 개봉 예정.

“진지한 염라대왕”

“미소에, 사르르”

“카리스마, 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