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김민정기자] ’높은음자리’ 청음회가 7일 오후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 북파크 아트파크 갤러리에서 열렸다.

'다이아' 멤버들은 이날 숨겨왔던 연주 실력을 뽐냈다. 젬베, 카바사, 기타, 우쿨렐레등 여러 악기를 조화롭게 다뤘다.

"기타도 해냅니다" (예빈)

"아담한 우쿨렐레" (은채)

"비트 주세요!" (은진)

"리듬에 몸을 맡겨" (채연)

"악기도 해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