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당 게시글은 제휴사인 ‘LASS’의 컨텐츠입니다. 본지 편집 방향과 무관합니다.>

[D-cut] 왕성한 식욕 때문에 다이어트에 실패하거나 포기하는 여성들이 많다. 반대로 생각하면 식욕만 조절 할 수 있다면, 다이어트 성공률은 높아진다는 뜻이다. 이때 시각적으로 식욕을 감퇴하게 하는 것들을 이용한다면, 좀 더 효과적으로 식욕을 조절할 수 있다.

해외의 한 커뮤니티는 식욕감퇴를 유발하는 것들을 공개했다. 이중 다섯가지를 요약해 정리했다. 우리의 뇌는 생각보다 잘 속는다. 먹고 싶은 마음을 달래서 다이어트에 성공해 보자.

1. 좋아하는 사람의 사진

사람은 사랑을 하게 되면 뇌의 중추 신경에 자극을 받아 식욕도 자연스럽게 감소한다. 흔히 ‘여자는 사랑을 하면 더 예뻐진다’는 말처럼 행복한 기분이 들수록 식욕은 줄어든다. 더불어 호르몬 분비는 원활하게 이뤄져 더 예뻐지기도 한다.

2. 한 사이즈 작은 옷

마를 때 입을 옷을 미리 사두라. 식욕이 찾아올 때마다 자신을 책망해 식욕을 억제 할 수 있다. 특히, 일부러 돈을 주고 구입한 만큼 아까운 기분이 든다. 좀 더 다이어트에 집중할 수 있게 하는 방법이다.

3. 공포 혹은 엽기적인 영화

기분 나쁜 것이나 생리적으로 혐오감을 주는 것을 보게 되면 사람의 식욕은 순간적으로 감퇴된다. 평소 절대 보지 않을 그로테스크한 공포영화나 B급 호러영화들을 보는 것만으로 식욕감퇴 효과를 볼 수 있다. 다만 너무 충격적인 영상은 트라우마로 작용돼 거식증으로 이어질 가능성도 있어 주의해야 한다. 

4. 화장실 청소

공포영화와 같은 원리로 싫은 것들을 보면 식욕이 감퇴 된다. 식욕이 돋는다면 평소 하지 않았던 화장실 청소를 할 때다. 묵묵히 화장실 청소 등에 힘쓰다 보면 자신도 모르는 사이에 식욕도 깨끗이 사라질 것이다. 청소로 힘을 쓰면서 칼로리도 소모하고, 깨끗해지고, 식욕도 사라지는 1석3조의 효과를 볼 수 있다. 

5. 입맛 떨어지는 파란색 음식

파란색은 식욕을 억제하는 효과가 있다. 때문에 파란색 음식을 보면 식욕 조절에 도움이 된다. 인터넷을 통해 검색하면 좋하하는 음식을 파랗게 편집한 사진을 쉽게 찾을 수 있다. 또, 파란색의 식기를 사용하는 것도 효과적이다.

<해당 게시글은 제휴사인 ‘LASS’의 컨텐츠입니다. 본지 편집 방향과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