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 리얼리티 '에덴' 출연자였던 김주연이 3주만에 11kg 감량에 성공, 눈길을 끌었습니다.

김주연은 지난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두장 다 무보정 원본 (증량 후 63.5kg → 3주 감량 후 52kg 입니다)"라는 글을 남겼는데요.

그는 "사진 넘겨보시면 인바디 나온다. 살 찌는 미션 중에는 운동 식단관리 영양제 보조제 일절X 살 빼는 미션 중에는 운동 식단관리영양제 보조제 빠짐없이O, 저는 살찌는 미션 외에는 이쁘게 나오고 싶었기 때문에 증량 미션이 끝난 후에는 다음 촬영까지 다이어트를 빡씨게 했다"고 전했습니다.

이어 "그렇기 때문에 3주 안에 복구를 할 수 있었다. 그만큼 진짜 간절했다"며 "내일 배틀그램에서도 그나마 원상복구 한 모습으로 나올거다. 첫 방송때만큼 마르진 않았지만 최선을 다해서 말린 모습으로.."라고 덧붙였는데요.

이와 함께 김주연은 감량 전후 사진을 공개했습니다. 3주 만에 11kg을 감량, 드라마틱한 변화가 눈길을 사로잡았는데요.

한편 김주연은 웨이브 오리지널 '배틀그램'에 출연 중입니다. 8인의 참여자가 3주 동안 최대한 살을 찌운 뒤 다양한 미션을 통해 대한민국 최고의 조각 같은 몸으로 거듭나는 보디빌딩 서바이벌 예능인데요. 우승자에게는 최대 상금 3억원과 대한민국에서 가장 아름다운 '인간 조각상'이라는 타이틀이 주어집니다.

<사진출처=김주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