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MC몽이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수재민에 힘을 보태기로 했습니다. 

MC몽은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본인 소유 클래식 카 사진을 올렸습니다. 

그는 "3,333만 원에 판매한다. 2,300만 원 구입. 각종 튜닝과 범퍼, 휠, 좌석, 가족 교체 비용 3,000만 원. 총 오천 이상 투자한 클래식 BMW 내놓겠다"고 알렸는데요.

이어 "클래식 차량이라 살짝 손봐야 하는 곳은 있다"며 "소장용 올드카를 사랑하는 분. 말만 잘하면 디씨 가능"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사진에는 MC몽이 직접 튜닝한 흰색 클래식 카가 포착됐는데요. 판매 수익금은 모두 수재민에게 기부하겠다는 게 그의 입장입니다. 

앞서 MC몽은 지난 3월 강원도 산불 피해 주민들을 위해 3,333만 원을 전달한 바 있는데요. 

당시 그는 "돈이 많아서 하는 게 아니다. 받은 만큼 해야 하니 하는 것"이라면서 "어머니한테 그렇게 배웠고 나는 굶어도 그렇게 살란다"고 밝혔습니다. 

<사진출처=MC몽 인스타그램, 디스패치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