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ho : 헤이즈

What : 정규 2집 'Undo' 발매 프로모션

Credit : 이호준 기자 (Dispatch)

비의 여신

판타지 분위기

'당길수록 끌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