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요테' 신지가 교통사고 피해를 호소했습니다.

신지는 14일 자신의 SNS에 "운전 중 휴대 전화 사용하지 맙시다! 적어도 타인에게 피해는 주지 말아야죠"라는 글을 남겼습니다.

공개 된 사진 속에는 병원 응급실에 있는 커튼과 천장이 보였는데요.

이어 신지는 "이번 주 내내 병원 신세는 물론 통증 때문에 잠도 못자고 일에 집중도 못한다. 소중한 휴일 쉬지도 못하고 무슨 잘못인가요" 라며 힘든 심경을 드러냈습니다.

팬들의 계속된 걱정에 신지는 다시 게시글을 올렸습니다.

"사고는 지난 화요일 날 라디오 가는 길에 났던 거다. 사고 충격으로 시술받고 괜찮았던 허리 디스크가 신경을 건드리면서 통증이 심했다. "며 후유증에 대해 설명했습니다.

그러면서 "오늘은 신경치료까지 하고 왔으니 이제 통증도 불편함도 점점 괜찮아질 거다"고 설명했죠.

이어 "내 잘못이 아님에도 사고가 나 서럽고 억울해 하소연 했던 거니 너그럽게 봐달라"고 덧붙였습니다.

<사진출처=신지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