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뉴스1) 구진욱 기자 = 서울의 한 초등학교 앞 사거리에서 무단횡단을 하던 70대 남성이 굴삭기에 깔려 숨졌다.

15일 경찰에 따르면 굴삭기 운전자 60대 A씨는 12일 낮 1시28분쯤 서울 양천구 신월로의 한 사거리 1차로에서 좌회전을 하다 무단횡단 중인 70대 B씨를 들이받았다.

이 사고로 B씨는 중상을 입고 병원으로 이송됐지만 숨졌다.

경찰은 "조만간 피의자를 불러 조사할 계획"이라며 "조사가 충분히 이뤄진 다음 혐의를 특정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kjwowen@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공=뉴스1. 해당글은 제휴매체의 기사입니다. 본지 편집 방향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