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이종혁의 첫째 아들 탁수가 연극영화과에 합격했다는 소식입니다. 14일 방송된 JTBC ‘내가 나로 돌아가는 곳-해방타운’에서인데요. 

이날 이종혁은 탁수에 관한 이야기를 나눴습니다. MC 김신영은 “탁수가 배우 꿈을 꾸고 있지 않냐”고 물었는데요. 

탁수는 이미 네티즌들에게 잘 알려져 있죠. 이종혁과 탁수는 지난 2014~2015년 ‘아빠! 어디 가?’에 출연해 얼굴을 알렸는데요. 귀여운 외모와 성격으로 시청자들의 큰 사랑을 받았습니다. 

어느덧 대학을 갈 나이가 됐는데요. 이종혁은 “탁수가 연극영화과에 합격했다”고 전해 시청자들의 놀라움을 샀습니다. 

그는 “탁수가 자기도 연기자가 되려고 한다. 나한테 서로 기사 안 나게 조심하자고 하더라. 이미지가 있으니까”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는데요. 

이에 네티즌들은 “탁수가 연기자가 꿈이라니” “벌써 20살이라는게 믿겨지지 않네요” “얼른 드라마에서 볼 수 있기를” “화이팅” 등 반응을 보였습니다. 

<사진출처=JTBC,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