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이지리아의 한 학교에서 여학생에게 과도한 체벌을 한 영상이 공개돼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

지난 12일(현지시간) 해외 매체 데일리메일, WION 등에서는 나이지리아 여학생이 남성 4명에게 채찍질을 당하는 영상이 공개됐습니다. 놀랍게도 남성들은 모두 교사였는데요.

남교사들이 이 학생을 채찍으로 때린 이유는 '체벌'이었습니다. 

여학생은 생일파티를 즐겼는데요. 이때 술을 마시는 영상을 아버지가 보게 된 거죠. 아버지는 학교에 해당 사실을 알리고 처벌을 요구했습니다.

학교에서 내린 처벌은 단체 채찍질이었는데요. 학생의 아버지는 물론 다른 학생들이 보는 가운데 이루어졌습니다. 

공개된 영상에서 여학생은 무릎을 꿇고 앉아 있습니다. 그의 주위를 남교사 4명이 둘러싸고 있죠. 무자비한 채찍질이 이어지는데요. 히잡이 벗겨질 정도입니다.

여학생은 고통을 참지 못하고 손을 들어 막아보지만 역부족이었죠. 자리에서 일어나보기도 했지만, 이내 힘이 풀려 주저 앉는데요. 

해당 영상은 온라인 커뮤니티 및 SNS에서 공유됐습니다. 많은 네티즌들이 학교 측에 분노했는데요.

학교 측은 "이슬람 율법에 따른 처벌이다. 학부모도 허락했다"라고 입장을 밝혔습니다. 

그러나 나이지이라 정부는 학교장에게 정직 처분을 내린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사진출처=트위터 'chimbiko_jerome', W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