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로트 가수 임영웅이 실내 흡연 논란에 휩싸였습니다.

4일 스포츠경향은 임영웅이 같은 날 오전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뽕숭아학당' 촬영 도중 건물 안에서 흡연을 했다고 단독보도 했습니다.

촬영이 진행된 장소는 서울 마포구 DMC디지털큐브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해당 장소는 금연 장소로 지상 23층 규모 건물이라고 하는데요.

금연 장소에서 흡연할 경우에는 국민건강증진법 제9조 위반인 상황.

해당 매체에 따르면 임영웅은 촬영이 일시적으로 멈췄을 때 대기 장소에서 흡연을 한 채 오간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매체에서 공개한 사진에는 임영웅이 실내 흡연을 한 것 뿐만 아니라 홀로 마스크를 쓰지 않고 돌아다니는 모습도 포착됐는데요.

이와 관련해 임영웅 측 관계자는 "해당 내용을 확인 중"이라며 말을 아낀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사진 출처=뉴에라프로젝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