빙그레가 신제품을 선보였습니다. 바로 ‘밀크티맛 우유’를 출시했는데요.

빙그레는 지난 3일 ‘밀크티맛단지’ 출시 소식을 알렸습니다. “전문점 밀크티 수준의 맛과 향을 구현한 가공 우유”라고 소개했습니다.

이번에 출시된 밀크티맛 우유는 카페에서 판매되는 밀크티 수준의 맛과 향을 그대로 구현했습니다. 고소함과 스윗함을 극대화 시켰는데요.

관계자는 “엄선한 홍차 향료로 밀크티의 풍미를 극대화했다"며 "원유 함량은 75%로 시중 RTD 밀크티 제품 대비 가장 높은 수준을 유지해 부드러운 맛을 냈다"고 설명했습니다.

빙그레의 바나나맛우유는 오랜 기간동안 장수브랜드로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 변함없는 맛과 영양을 유지해 온 것도 있지만, 독특한 용기 이미지로 소비자들을 사로잡았습니다.

통통하고 배불뚝이 모양의 독특한 용기 모양 때문에 일명 단지 우유(달항아리)라는 애칭으로도 불립니다.

밀크티맛 우유 역시 소비자들에게 친숙하게 다가서기 위해 바나나맛우유와 같은 단지형 용기를 사용했습니다. 

빙그레는 밀크티맛단지를 출시하면서 꽃 구독서비스 기업 '꾸까'와 협업을 진행합니다. 빙그레는 다음 달 꾸까와 공동 기획한 한정판 플라워박스를 판매할 예정입니다.

<사진출처=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