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구혜선이 입술 부상을 입었다고 고백했습니다.

구혜선은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당일 촬영한 것으로 보이는 사진을 올렸습니다.

그는 해당 사진과 함께 "오늘 입술 관련하여 질문이 많아 답변드린다"고 멘션을 남겼는데요.

구혜선은 이날 오전 KBS-1TV '아침마당' 생방송에 출연한 바 있습니다. 연예계 데뷔 일화, 이혼 후 심경 등을 솔직하게 밝혔는데요.

일부 팬들은 생방송 중 그의 입술이 다소 부어보인다며 건강을 염려했습니다.

이에 구혜선은 "어제 저녁에 편의점 앞에서 넘어지신 어르신 붙잡아드리다 머리가 부딪혀서 윗입술이 2cm 정도 찢어졌다"며 "아침 생방송이라서 지혈 스티커 붙이고 진행했고 저녁에 꿰메러 갈 거다. 많이 아프다"고 털어놨는데요.

이같은 소식에 네티즌들은 "어쩐지 윗입술이 유독 부어보였다", "다치지 말아 달라", "잘 회복되시길"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한편 구혜선은 이달 중 피아노 뉴에이지 앨범 '숨 4'를 발매할 예정입니다.

<사진출처=구혜선 인스타그램,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