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가리아 출신 셰프 미카엘 아쉬미노프가 방송 프로그램을 통해 재혼한 한국인 아내를 공개합니다.

지난 22일 방송된 SBS-TV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말미에는 다음 주 예고편이 나왔습니다.

예고편 영상에는 미카엘이 포착됐는데요. 한국인 아내와 새로운 '운명 부부'로 활약할 예정입니다.

이들은 사전 인터뷰에서 서로에 대한 애정을 숨기지 않았는데요. 미카엘 아내는 "남편은 항상 모든걸 총동원해서 저한테 다 해주려고 한다"고 자랑했습니다.

미카엘은 "아내는 눈이 예쁘다"며 "너무 좋다. 항상 녹는다"고 칭찬했는데요. 두 사람은 시도 때도 없이 진한 스킨십을 나누며 신혼부부다운 모습을 보였습니다.

특히 미카엘은 JTBC '냉장고를 부탁해', tvN '수미네 반찬' 등 활발한 방송 활동을 한 스타 셰프.

그러나 결혼 등 개인사에 대해서는 전혀 알려지지 않아 벌써부터 폭발적인 관심이 나오고 있는데요. 이들 부부의 재혼 스토리가 알려지면서 더욱 궁금증을 높이는 상황입니다.

이와 관련, 김동욱 PD는 "큰 사랑을 받았던 '추우부부' 추자현, 우효광에 이어 두 번째 국제결혼 부부"라면서 "두 분 다 한 번의 아픔을 겪고 결혼을 한 재혼부부"라고 밝혔는데요.

미카엘 부부는 내달 1일 방송되는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으로 시청자들에게 인사할 계획입니다.

예고편 영상 확인해보시죠.

<사진출처=SBS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