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당 게시글은 제휴사인 ‘3분’의 컨텐츠입니다. 본지 편집 방향과 무관합니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정관 수술했는데 임신했네요’이라는 제목의 게시물이 올라와 화제가 되고 있다.

딩크 약속을 하고 정관수술 후 결혼했습니다

글쓴이는 “우선 저희는 딩크 약속하고 결혼했어요. 당시 전 비혼주의였지만 남편이 저를 위한 행동을 결혼도 하기 전 하길래 함께하고 싶어 결혼했네요. 그리고 남편은 정관수술을 했다고 했어요.”라고 말문을 열었다.

결혼과 동시에 시댁에서 애 타령이 시작되었어요

그는 “결혼과 동시에 시가 쪽에서 너무 애 애 그놈의 애. 남편이 막아주긴 했어요. 내정자가 모자라 애가 안 생긴다, 이런식으로요. 그러니 나 이혼 당하는 꼴 보기 싫으면 내버려 둬라. 그래서 잠잠해졌어요. 근데 그 뒤 제가 임신을 했어요. 병원 가니 임신이래요. 결혼 전에 남편이 저 없으면 못 산다며 병원 인증샷부터 시작해서 본인은 이제 묶었으니 저 아니면 결혼 못 한다고 했었거든요. 근데 임신이라네요? 제가 원래 생리가 칼같이 규칙적이어서 설마라고 생각하고 생리하길 기다렸는데 임신이래요”라고 했다. 

정관수술 했다는 게 거짓말이었대요

이어 “어이가 없어서 남편한테 나 왜 임신한 거냐고 물어봤더니 남편이 정관수술이 풀렸나? 하면서 그럴 수 있다고, 하늘에서 아기를 주셨다는 데 미친 것 같아요. 그래서 남편한테 수술한 병원 앞장서라고, 요즘 풀리는 수술 없다더라 싹 고소하겠다. 했더니 실은 거짓말이래요. 그러면서 엉엉 우는데 어이가 없네요. 막상 아기 생기면 제가 좋아할 줄 알았대요. 더 웃긴 건 저한테 이런 걸로 이혼사유 안되고 애 지우면 법적으로 처벌 받는다네요. 저 이 인간이랑 못 살겠네요. 이런 사람인 줄 몰랐네요.”라고 덧붙였다.

해당 글을 본 누리꾼들은 “낙태 위헌판결 났습니다. 본인이 원하지도 않는 삶을 살 순 없으니 낙태하시고 이혼 잘 하셨으면 좋겠습니다. 거짓말로 정관수술했다 한 것도 기가 막히는데 생기면 좋아할 줄 알았다 하질 않나 하다 하다 처벌한다고 협박까지.. 진짜 쓰레기네요. 꼭 갈라서세요.” “사기 결혼이니까 소송하세요. 저딴 놈이랑 살면 안 돼요” “결혼무효소송 사기결혼 소송 진행 들어갈 거라고 하세요. 비겁하게 거짓말해놓고 애 지우면 불법이라니… 이미 같이 살 정은 떨어진 것 같으니 긴말 안 할게요. 님 잘못 아니니 상처받지 마세요”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사진 픽사베이/기사와관련없는사진

러브시그널이 추천하는 글

»아내가 '다른 남자'와 연락을 합니다

»부모님 때문에 파혼 당했습니다 (+적반하장인 부모님 태도)

»낮아진 나의 '자존감'을 높이는 방법 6

»오로지 '스킨십만이 목적인' 남자친구 특징6(+헤어져야 할 남자)

»D-15 양준혁, 피앙세 박현선과의 웨딩사진 공개 (+나이차이)

<해당 게시글은 제휴사인 ‘3분’의 컨텐츠입니다. 본지 편집 방향과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