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연합뉴스) 최재훈 기자 = 지난 19일 오후 8시 30분께 경기 파주시의 한 도로에서 20대 여성 A씨가 시내버스에 치이는 사고가 났다.

신고를 받고 119 대원들이 출동했지만, A씨는 버스에 깔리며 크게 다쳐 현장에서 숨졌다.

경찰 관계자는 "(피해자가) 하차한 후 버스가 출발하는 과정에서 사고가 발생한 것으로 보이나 정확한 사고 경위는 인근 폐쇄회로(CC)TV 확인 등 조사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jhch793@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