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인 남희석이 동료 연예인을 비판하는 글을 작성해 그 배경에 관심이 쏠리고 있습니다. 

남희석은 29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MBC-TV '라디오스타'에 출연 중인 김구라의 방송 태도를 지적했습니다. 

그는 "'라디오스타'에서 김구라는 초대 손님이 말할 때 본인 입맛에 안 맞으면 등을 돌린 채 인상을 쓰고 앉아 있다"며 "자신의 캐릭터이긴 하지만 참 배려 없는 자세다"고 쓴소리를 했는데요. 

이어 "그냥 자기 캐릭터 유지하려는 행위"라며 "그러다 보니 짬 어린 게스트들은 나와서 시청자가 아니라 그의 눈에 들기 위한 노력을 할 때가 종종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실제로 김구라는 독설과 막말로 적잖은 논란을 일으켜왔는데요. 인터넷 방송 진행자 시절 뿐 아니라 수년 간 출연한 '라디오스타'에서도 냉소적인 캐릭터를 유지하며 여러 지적을 받은 바 있습니다. 

남희석의 김구라 저격 글을 접한 네티즌들은 다양한 의견을 쏟아내고 있는데요. 

한 네티즌은 "내가 하고 싶었던 말을 대신 해주니 속 시원하다"고 지지 의사를 표했습니다. 

반면 다른 네티즌은 "개인적으로 해도 될 말을 공개적인 방식으로 지적하는 건 부적절하다"는 의견을 보였습니다. 

한편 남희석은 현재 해당 게시물을 삭제한 상태입니다.

<사진출처=남희석 페이스북, M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