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박명수가 이동 중 아내, 딸 민서와 우연히 만났다.

23일 오후 방송된 MBC '놀면 뭐하니?'에서 박명수는 치킨을 판매하기 위해 가던 중 아내와 딸이 탄 차를 발견했다.

박명수는 운전하던 유재석에게 근처로 가 창문을 잠시 내려달라고 했고, 반갑게 인사를 했다. 정준하와 유재석은 훌쩍 큰 민서를 보고 깜짝 놀랐다.

이어 한국 무용의 꿈나무인 민서의 근황 영상이 공개됐다. 민서는 훌쩍 성장한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한편 '놀면 뭐하니?'는 유재석이 릴레이와 확장을 기반으로 한 다양한 프로젝트를 통해 '유(YOO)니버스'(유재석 부캐들이 공존하는 공간)를 구축하는 과정을 담는 프로그램이다. 매주 토요일 오후 6시30분 방송된다.

breeze52@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공=뉴스1. 해당글은 제휴매체의 기사입니다. 본지 편집 방향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