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해피투게더4' 함소원이 리얼한 예능 비법을 소개했다.

26일 오후에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는 '찐 다이어터' 특집으로 꾸며져, 함소원, 홍지민, 안선영, 김빈우가 출연했다. 스페셜 MC로 오마이걸 효정과 미미가 함께했다.

조세호는 함소원이 출연한 방송을 잘 보고 있다고 전하며 "깜짝 놀랄 정도의 리얼함에 걱정이 되기도 한다"고 이야기했다. 그러자 함소원은 "예능의 경지에 오른 거라고 할 수 있다. 카메라 있는 걸 의식하지 않고, '생리얼'을 보여준다"고 자신만의 소신을 밝혔다.

이어 함소원은 관찰 예능을 오래 하면서 생긴 부작용이 있다며 "재미있거나, 유난히 예쁘거나, 칭찬받을 일을 할 때, 이걸 찍었어야 했는데, 아까울 때가 있다"고 털어놓으며 웃음을 더했다.

한편 KBS 2TV '해피투게더4'는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hanappy@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공=뉴스1. 해당글은 제휴매체의 기사입니다. 본지 편집 방향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