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사랑의 불시착' 비하인드컷이 공개됐습니다.

tvN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은 오는 16일 종영을 앞두고 있는데요. 이번에 공개된 사진 속에는 화기애애한 촬영장 분위기가 담겨 있었습니다.

애틋한 러브라인을 그려내며 매주 시청자들의 마음을 설레게 한 현빈(리정혁)과 손예진(윤세리)은 여유 넘치는 모습으로 촬영에 임하는가 하면 진지한 눈빛으로 연기 합을 맞추는 프로페셔널한 면모를 보여줬는데요.

또 서지혜(서단)와 김정현(구승준)은 밝은 미소를 짓고 있어 활기 넘치는 현장 분위기를 느낄 수 있게 했습니다.

스토리에 감칠맛을 더하는 조연 배우들도 시선을 사로잡았는데요.

날카로운 연기로 극에 팽팽한 긴장감을 부여하는 오만석(조철강)과 김영민(정만복)의 다정한 순간은 물론, 5중대 대원들의 장난스러운 모습도 함께 포착돼 흐뭇한 미소를 자아냈죠.

이처럼 배우들은 지치지 않는 에너지를 발산하며 마지막까지 촬영장에 열기를 불어 넣었다는 후문인데요. 최종회에서 어떤 결말을 맺을지 기대가 증폭된 상황.

'사랑의 불시착' 최종회(16회)는 오는 16일 밤 9시에 방송됩니다.

<사진출처=tv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