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호주에서는 최악의 산불로 수많은 야생동물들이 목숨을 잃고 있는데요.

지난 7일 유튜브 'VOA News'에는 "호주 산불로 손에 화상을 입은 캥거루에게 물을 뿌려준 여성 (Woman Pours Water on Burned Hands of Kangaroo in Australia Wildfire)"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와 눈길을 끌었습니다.

화마에서 가까스로 탈출한 아기 캥거루에게 조심스레 다가가는 여성의 모습이 담겼죠. 녀석은 자신을 돕기 위해 온 것을 알았는지 도망가지 않은 채 그 자리에 있었는데요.

양손에 생수병을 들고 온 여성은 화상을 입은 녀석의 손에 물을 뿌려줬습니다. 덧나지 않게 열기를 식혀준 건데요.

해당 영상을 접한 누리꾼들은 여성에게 격려를 보내며 그의 행동을 칭찬했습니다.

한편, 지난해 9월 시작된 호주의 대규모 산불은 기록적인 고온과 기후 변화로 5개월째 이어지고 있는데요. 서울의 100배에 달하는 면적이 잿더미가 됐으며 코알라, 캥거루 등 5억 마리 이상의 야생동물이 목숨을 잃은 것으로 추정됐습니다.

<사진·영상출처=유튜브 'VOA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