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수지가 국정원에 복귀해 희생된 동료들을 찾았다.

9일 방송된 SBS 드라마 ‘배가본드’에서는 국정원으로 복귀한 고해리(배수지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고해리는 부상 후 재활 끝에 국정원으로 복귀했다.

국정원에 복귀한 고해리는 국가를 위해 헌신하다 희생된 요원들의 위패가 모셔진 보국탑으로 향했다.

오열하는 고해리를 보며 강주철(이기영 분)은 “명령 중에 제일 어려운게 살아 돌아오는 거다. 넌 최고의 임무를 해냈다. 저들도 널 자랑스러워 할 거다”고 위로했다.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공=뉴스1. 해당글은 제휴매체의 기사입니다. 본지 편집 방향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