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아가 던에게 반한 이유를 밝혔습니다.

9일 JTBC '아는 형님' 제작진은 이날 본방송을 앞두고 티저 영상을 공개했습니다.

이날 '아는 형님'에는 현직 아이돌 커플 현아와 던이 출연하는데요.

공개된 티저 영상에서 수줍게 '아형' 교실로 들어선 현아는 "동반 예능 출연은 '아형'이 최초이자 마지막일 것이다"라고 선언했습니다.

"1년 반 동안 혼자 던을 짝사랑했었다"고 밝힌 현아는 "던에 어떤 모습에 가슴이 두근거렸냐?"는 강호동의 질문에 "어느 순간 전부 다 내가 생각했던 것과는 반대로 행동을 하더라"라고 전했는데요.

현아는 "예를 들면 몇 달이 지났는데 전화번호도 안 물어보더라"라며 "계속 같이 있는데도 항상 10m 이상 거리를 두더라. 그런 게 조금씩 눈에 보였다"라고 말했습니다.

또 "이상하게 내 얼굴이 보이더라. 닮은 것처럼"이라고 던에게 끌린 이유를 전해 현장을 달아오르게 만들었는데요.

강호동이 "1년 이상 좋아하면 티가 날 텐데?"라고 묻자 현아는 "내가 티를 많이 냈는데 전혀 눈치를 못 챘대"라고 답하며 수줍어했습니다.

어디서도 들을 수 없었던 현아와 던의 러브 스토리에 형님들은 덩달아 설렘을 감추지 못하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습니다.


<사진·영상 출처=JTBC '아는 형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