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태연이 매력적인 음색으로 시청자들의 귀를 사로잡았습니다.

태연은 지난 8일 방송된 JTBC '비긴어게인3'에 출연했습니다. 이적, 폴킴, 김현우, 적재 등과 함께 네덜란드 암스테르담에서 환상의 무대를 펼쳤는데요.

특히 태연이 재해석한 빌리 아일리시의 'Bad Guy'가 눈길을 끌었습니다. 빌리 아일리시의 'Bad Guy'는 빌보드 싱글 차트 1위에 오른 곡으로 국내 팬들에게도 사랑받고 있는 곡인데요.

김현우의 드럼과 적재의 기타 연주로 전주가 시작됐습니다. 이적은 건반을, 보컬은 태연과 폴킴이 맡았는데요.


경쾌한 전주와 함께 태연과 폴킴의 목소리가 곡에 스며들었습니다. 특히 태연은 매력적인 저음으로 시청자들의 귀를 사로잡았는데요.


여기에 폴킴은 화음을 넣으며 환상의 조화를 이뤘습니다.

태연의 감미로운 목소리에 폴킴의 감성 가득한 음색이 더해진 'Bad Guy', 함께 보실까요? 



<사진·영상 출처=JT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