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리우드 배우 크리스티안 나바로(Christian Navarro)가 영화 '인어공주'에 에릭 왕자 역으로 언급돼 화제입니다. 그는 트위터에 캐스팅 관련 글을 올렸는데요. 

지난 4일 트위터에 “디즈니 측에서 연락이 왔다. 나의 모습을 보고 싶다고 해 오디션 테이프를 보냈다. 역사를 만들어 보자”라고 말했습니다. 

앞서 배우 해리 스타일스가 에릭 왕자 역으로 캐스팅 물망에 올랐습니다. 하지만 그는 거절했죠. 이에 나바로는 “해리 스타일스가 역할을 거절했다고 들었다. 나는 노래도 가능하다”라며 적극적으로 어필했습니다. 

팬들의 응원이 쏟아졌는데요. 이후 디즈니 측에서 연락이 왔다고 합니다. 나바로는 오디션을 위한 테이프를 보냈다고 하네요. 캐스팅이 성사될지 많은 팬들의 기대가 커지고 있습니다. 

한편 나바로는 넷플릭스 웹드라마 '루머의 루머의 루머 3'에 토니 패딜라 역으로 출연 중입니다. 

<사진출처=크리스티안 나바로(Christian Navarro)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