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샤벳' 세리가 성형에 관해 솔직하게 밝혔습니다. 지난달 12일 공개된 유튜브 영상에서 이야기를 전했는데요.

그는 "보통 (아이돌들은) 연습생 때, 데뷔하기 전 모든 풀세팅을 마친다. 얼굴 케어를 하고 나온다"고 했죠.

세리는 솔직했습니다. "데뷔하기 전, 회사에서 가슴 수술을 권유하셨었다"라고 털어놨는데요.

그는 하고 싶지 않았다네요. "당시 솔직히 '난 젊고, 예쁘고, 굳이 해야 하나 싶었다"고 했습니다.

세리는 "(하지만) 회사는 연예계 생활에서 플러스 요인이 될 거라며 되게 권하셨다"라고 밝혔죠.

세리는 당찼습니다. 그런 소속사 대표에게 한마디 했는데요. "대표님, 저 있어요"라고 했다네요.

그는 실제로 남다른 몸매를 자랑합니다. 탄탄한 바디 라인으로 건강미를 자랑하는데요.

세리가 밝힌 소속사의 수술 권유, 영상으로 보실까요?

<사진출처=세리 인스타그램, 세리데이 유튜브, 영상출처=세리데이 유튜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