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의 한 7세 소년 턱에서 526개의 치아가 발견됐습니다.

미국 CNN, 인도 타임스오브인디아 등 다수의 외신은 지난 1일(현지 시각) 인도 남부 첸나이에 사는 소년 라빈드라나트(7)에 대해 보도했습니다.

소년은 지난달부터 오른쪽 볼이 부어올랐습니다. 심한 통증을 겪었는데요. 부모는 당연히 충치라고 생각했습니다. 그래서 치과에 데리고 갔죠.

엑스레이와 컴퓨터단층촬영(CT)을 찍어서 확인한 결과, 소년의 어금니쪽 아래턱 안쪽에서 비정상적인 치아로 가득한 종양 주머니가 발견됐습니다. 복합 치아종인 것.

의료진은 곧바로 수술에 들어갔습니다. 수술은 5시간에 걸쳐 진행됐습니다. 526개의 치아를 모두 제거했습니다. 의료진은 “0.1㎜부터 15㎜까지 크기와 모양은 제각각이지만 엄연히 치아로 분류할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하지만, 의료진 역시 소년의 복합치아종이 생긴 이유에 대해서는 밝혀내지 못했습니다. 휴대전화 송전탑에서 나온 방사선, 유전적인 인자 등이 영향을 줬을 것으로 추정하고 있습니다. 

<사진출처=타임스오브인디아 트위터 캡처,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