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의 뷔가 절친인 배우 최우식, 박서준과 만난 인증샷을 공개했다. 

뷔는 31일 공식 SNS에 "고생했다. 우가우가들. 영화 '사자' 파이팅"이라는 글과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에는 뷔가 박서준, 최우식과 함께 포즈를 취한 모습. 박서준과 최우식은 뷔의 손에 턱을 댄 채 재미있는 표정을 짓고 있다. 

세 사람은 연예계 대표 절친으로, 함께 여행을 하는 등의 모습으로 큰 관심을 받은 바 있다. 

뷔는 지난 30일 롯데시네마 월드타워에서 열린 영화 '사자'의 VIP 시사회에 참석해 의리를 빛냈다.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hmh1@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공=뉴스1. 해당글은 제휴매체의 기사입니다. 본지 편집 방향과는 무관합니다.>